재배기술

본문 바로가기

세계인의 먹거리를 우리의 정성노력으로

영농자료

재배기술
재배기술

당귀 재배기술

  • 작성자
  • 최고관리자
  • 작성일
  • 17-12-04 15:54
  • 조회수
  • 21회

본문

당귀 재배 방법

①직파재배

기온이 따뜻한 중남부 지역에서 3월 중순~4월 상순에 비닐을 피복하거나 노지에 파종하여 그해 가을에 1년생을 수확하는 방식이다. 발아후 초기생육은 부진하나 생육중기와 후기에는 양호하다. 몸통부분이 적고 굵은 뿌리가 많아 외관상 품질이 좋지 않다. 파종 후 2년차에는 모두 꽃대가 올라와 약재로 이용할수 없게 된다.

②온상육묘 이식재배

온상에서 1~2월에 파종하여 60일~90일 육묘한다. 정식은 4월 상순~중순에 비닐 피복하거나 노지에 이식한다. 수확은 정식한 그해 가을에 1년생 약재를 수확한다.

③노지육묘 이식재배

당귀 주산지인 중북부 산간 고랭지의 주요 재배법이다. 4월 상순~중순 또는 가을에 노지에 파종하여 1년간 육묘하여 다음해 3월 하순~4월중순에 이식하고 그해 가을에 약재를 수확한다. 육묘기간이 길어 알맞은 묘를 생산하지 않으면 꽃대발생이 많아진다. 이식 후 활착율이 높고 초기에는 생육이 다소 부진하나 중기와 후기에는 양호하다. 약재의 몸통부분이 크고, 파종 후 3년차에는 모두 꽃대가 올라온다.

 

당귀 키우는 방법

①파종 육묘(묘기르기)

?파종시기- 땅이 얼기전 11월 상 중순이나, 땅이 풀린 4월 상~중순, 또는 여름인 6월 중순~7월 상순에 파종할 수 있다.

?묘상만들기- 묘상은 비옥도가 중정도인 양토~식양토에 넓이 90~120cm의 두둑을 만든다.

?종자처리- 봄이나 여름파종은 마른 종자를 그대로 파종하면 발아가 잘 되지 않으므로, 흐르는 물에 3일 이상 담가 발아억제물질을 제거하고, 마르지 않게 보관했다가, 7일 이내에 파종한다.

?묘상 파종방법- 흩어 뿌리거나 5~10cm 고랑을 만들고 줄뿌림 한다. 10a에 심을 묘를 생산 하려면 종자 500~750g이 소요되며, 흩어뿌림은 10~15m²의 묘상이 필요하다.

?복토와 묘상관리- 파종한 뒤 상토나 잘 썩은 부엽토를 종자가 보이지 않게 덮고 관수하여 수분유지를 해 준다. 출아하면 너무 밴 곳은 솎아내고, 묘두 직경이 0.3cm 이하인 소묘는 이식후 생존율이 낮고 생육이 부진하여 생산량이 적으며, 0.8cm 이상 대묘는 꽃 발생이 많으므로 재배에 적합하지 않다.

②밭만들기

늦가을에 퇴비 등 밑거름을 충분히 넣고 깊이 갈고, 정지해 두었다가, 봄에 갈지 않고 두둑을 만들어 심게 되면, 봄 건조기에 수분유지가 잘 되어 활착율이 높아진다. 물빠짐을 고려하여 90~120cm의 두둑을 짓고, 40~50cm로 골을 낸다.

 

③정식(옮겨심기)

서리피해를 고려하여 3월 하순~4월 중순에 옮겨 심는다. 줄사이 50~60cm간격으로 2줄로 15~20cm 깊이로 골을 파고, 포기사이를 25~30cm간격으로 하여, 묘를 45? 각도로 심는다.

④비료주기

수량을 높이기 위해서 어느 정도까지는 지상부 생육이 양호해야 하지만 초기에 생육이 너무 왕성하면 추대가 많이 되므로 묘의 크기, 밭의 비옥도를 감안하여 비료량과 사용방법을 다르게 한다. 가능한 잘 썩은 퇴비 등 유기질 비료를 밭을 만들기 전에 사용하고 경운,정지 한다. 부득이 화학비료를 사용할 경우는 10a당 질소 16kg, 인산 24kg, 칼리 7kg을 준다. 질소질 비료는 전량 웃거름으로 사용하거나, 또는 밑거름 30%, 웃거름 70% 비율로, 생육상태를 보아서, 2~3회 나누어 주되 웃거름 8월 하순 까지만 사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⑤본밭관리

정식후에는 활착이 잘 되도록 수분유지를 해주고, 제초작업을 적기에 한다. 당귀는 습해에 매우 약하므로 장마기에는 습해를 받지 않도록 배수가 잘 되도록 해야한다. 추대된 당귀는 약재로 쓰지 못하므로 즉시 제거하여 주위 포기의 생육이 촉진되로록 한다.

 

당귀 재배 중 생리장해 및 병충해 관리

①모잘록 증상

당귀 종자를 봄에 파종하여 묘를 키울 때 모잘록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가 있다. 당귀는 종자를 파종하여 묘를 키우는 기간이 길기 때문에, 묘를 키울 때 온도와 습도가 높으면 토양에 서식하는 균에 의해 모잘록 증상이 발생하게 되는데 초기에는 어린묘의 아래 부분이 잘록해져 쓰러지고, 심할 경우 곰팡이 균사가 거미줄처럼 퍼져 묘가 죽게 된다. 현재 방제 약제가 없으므로 가을 파종이나 이른 봄 저온상태에서 파종하여 묘를 키우는 경종적 방법을 권장한다.

②섬서구메뚜기

섬서구메뚜기의 성충은 당귀잎과 색이 비슷하여 눈에 잘 띄지 않으며, 한두마리가 순식간에 지상부 잎을 갉아먹어 피해를 주는데, 주로 8~9월경에 새로 개간한 야산근처의 밭에 많이 발생한다. 현재 등록된 약제가 없으나 주로 배추, 무, 가지, 당근, 강낭콩 등을 기주 식물로 증식하므로 당귀 재배 시 이들 작물들과 가까이에서 재배하지 않으면 피해를 줄일 수 있다.



출처 :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인삼특작부 약용작물과 안영섭 농학박사

주소: 서울시 송파구 송파대로 167, B동 515호(문정동, 테라타워) 대표자명: 류경오 사업자등록번호: 215-86-58597
전화: 02-443-4303 팩스: 02-431-9162 전자우편 : webmaster@asiaseed.co.kr

Interanational Counseling Team
Tel +82-2-402-9161 Dir +82-70-4097-7164 Fax +82-2-431-6164